평신도를 위한 침묵피정 후기(3) > 모든 것 안에서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나눔터
- > 나눔터 > 모든 것 안에서
모든 것 안에서
모든 것 안에서

평신도를 위한 침묵피정 후기(3)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6-11-17 15:17 조회709회 댓글0건

본문

0e51d2784ffef7f9127a88da910ecec7_1479365



        깊은 가을 


                          기인명 시몬

    

 

     초가을

     새벽 햇살이

     곱게 익은 단풍잎을 

     조용히 흔들면

     내 가슴도 소리없이 

     붉게 물든다.

 

     깊은 가을

     깊은 산속

     깊은 적막

     나를 품어주는

     당신의 뽀이얀 숨결은

     주님이 내게 주신

     아주 고은

     행복이며 사랑인가 보다.

     

     솔밭 사이로

     보이는 단풍색갈

     찬란한 천국의 음악같다.

 

     해질녘 

     곱게 익은 가을

     황홀하지만

     기도속에 고여있던

     내 눈물은

     이제 

     어디로 스며들까요.

 

 

                                        2016.11.4.

                                          침묵피정중.

  

 

* 2016년 11월 4~6일 성바오로 피정의 집에서 진행된 평신도를 위한 침묵피정 후기 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histian Life Community     -
희망학교 페이스북